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 위원 8명 확정

기사승인 2017.03.25  13:10:56

공유
ad34
default_news_ad1

- 국회의 28일 본회의 의결을 거쳐 8명 선출, 최장 10개월 동안 활동

[더뉴스=사회]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 위원 8명이 24일 확정됐다.

조사위원회는 국회가 선출하는 5명, 유가족 대표가 선출하는 3명 등 총 8명으로 구성되며 더불어민주당은 김창준 변호사, 국민의당은 김철승 목포해양대 국제해사수송과학부 교수를 각 1명씩 추천했다.

또한 자유한국당은 김영모 한국해양수산연수원 명예교수와 이동곤 조선해양플랜트협회 기술협의회 위원, 바른정당은 장범선 서울대 조선해양공학과 교수를 추천했다.

유가족협의회는 공길영 한국해양대 항해학부 교수, 권영빈 변호사, 해양선박관련 민간업체 직원으로 알려진 이동권 씨를 추천했다.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는 국회가 28일 본회의 의결을 거쳐 8명을 최종 선출하면, 자체적으로 결정한 조사 시작일부터 최장 10개월 동안 활동할 수 있으며, 자료 및 물건의 제출 명령, 동행명령, 참고인 등 조사, 고발 및 수사요청, 감사원 감사요구 등을 할 수 있다.

조사위원회는 참고인 조사 등을 비롯해 고발 또는 수사요청을 할 수 있고, 미수습자 수습과 세월호 선체 내 유실물 수습 과정 등을 점검할 수 있다.

노부호 기자 thenews0854@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38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ad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