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국회사무처ㆍ대전시‘국회 통합디지털센터 건립에 관한 업무협약’체결

기사승인 2021.06.17  17:29:50

공유
ad34
default_news_ad1

- 박병석 국회의장, “국내 최초의 도심형 복합 문화 데이터센터 건립으로 국민에게 다가가는 국회 실현 기대”

[더뉴스=김재봉 선임기자] 국회사무처와 대전광역시가 6월 17일 오후 2시 국회의사당 본관에서 ‘국회 통합디지털센터 건립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국회사무처와 대전광역시가 6월 17일 오후 2시 국회의사당 본관에서 ‘국회 통합디지털센터 건립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국회>

이번 업무협약은 이춘석 국회사무총장과 허태정 대전광역시장이 국회 통합디지털센터의 성공적인 건립을 위해 국회사무처와 대전광역시의 상호 협조를 강화하기 위해 체결됐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업무협약식에 참석하해 “이번에 건립되는 국회 통합디지털센터는 국내 최초의 도심형 복합 문화 데이터센터로서, 지역 시민들을 위한 문화 소통 공간으로 국민에게 다가가는 국회를 실현함과 동시에 국회 내 산재하는 데이터를 통합관리 해 디지털 국회를 만드는 주춧돌이 될 것”이라고 말하며, 양 기관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국회사무처는 객관적이고 공정한 사업추진을 위해 외부에 용역을 맡겨 지난 5월에는 ‘국회 통합디지털센터 건립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수립 용역’을 완료했다.

국회 통합디지털센터 조감도 <사진 국회>

이번 용역결과를 바탕으로 대지면적 32,000㎡(9,680평)에 유니버셜 디자인과 첨단 디지털 기술을 적용하여 총 5개 층(연면적 3,610평, 지상4층∼ 지하1층) 규모로 국회 데이터센터 기능을 담당할 통합데이터센터를 비롯한 디지털 도서관, 디지털 체험·전시관, 시민의정연수시설 등이 포함한 국회 통합디지털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국회사무처는 국회 통합디지털센터가 앞으로 국회의 정보자원을 통합적으로 관리하며, 국회 차원의 디지털 뉴딜의 추진 기반 역할을 성공적으로 수행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건립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재봉 선임기자 kimjaibong@gmail.com

<저작권자 © THE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38
default_news_ad4
ad3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36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
ad37